아마도 어쩌면 어제 오늘 아침에 집집마다.

                     속풀이 해장국을 끓이는 댁들이 제법 있으리라 생각되는데요^^.
                     으이구~~ 그놈의 술이 웬수지하는 푸념과함께.

                     콩나물 가게로 향하는 주부들이 눈에 선합니다.
                     노래바치네 집에도 예외는 아니랍니다. 

                     밤새워 올나잇인지 장거리 나잇인지하고 들어온 아들 녀석의 해장국을 끓이게 됩니다.
                     야채 가게에서 만난 이웃 엄마 한분이 하시는말씀.

                     예수님 탄생하신 날이. 왜 즈그들 술 타작하는 날이냐구요. ㅎㅎ
                     남편되시는 분의 과음에 많이 속 상했나 봅니다^^. 

                     아뭏튼 야채 가게에 콩나물이 동이 납니다.

                     그야말로 국민적인 먹거리인 콩나물은 숙취해소에  으뜸인 아스파라긴산이 대량 함유되있다는.

                     정보는 삼척동자도 알고있는 상식이지요.
                     우리가 감기 몸살이있을때에도 콩나물 국을 잘 끓여 먹는데요.

                     콩나물에는 사포닌. 레시틴이 풍부하게 함유되있는 까닭이라고 합니다.

                     오늘 노래바치는 콩나물에 걸맞는 북어와 김치를 함께 준비하여.

                     속풀이용 해장국을 끓이려 합니다.
                     아들 녀석이 모처럼 마신 술에 이웃 엄마처럼 속 상할것까지는 없지만.

                     건강을 위해서 얼른 알콜 해독을 시켜 주어야지요.
                     그리고 이 추운 날씨에 어차피 국이 있어야 상차림을 할것이구요.

 

 

 

 



        재료
         북어 100g.   김치 100g.   콩나물 100g.   양파 1/2개.    대파 1대.   청양초 1개.   김치 국물 3~~4수저.
           다시마 육수 5컵.   마늘 1/2수저.   고운 고추가루 2t.   참기름.   후추.   볶은 소금.


 

 

                   김치는 속을 깔끔하게 털어내고. 먹기좋게 썰어 놓구요. 

                   북어는 물에 살짝 씻어서 꼭 짜 줍니다.
                   김치를 이용하여 국이나 찌개를 끓일때에는 김치 국물을 서너수저 넣게되면은

                   국물이 훨씬 감칠 맛을 내 줍니다.


 

 

              준비한 북어에 참기름 1/2수저와  볶은 소금 약간을 넣어서 조물 조물 밑간 합니다.
              밑간한 북어위에 김치를 넣구요. 마늘.  고춧가루. 김치 국물을 혼합하여 볶으면서

              중간쯤에 양파를 넣고서 같이 볶아 줍니다.


 

 

               어느정도 김치가 무르게 볶아지면. 다시마 우린 물을 부워 줍니다.
               북어를 사용하였기에 굳이 멸치 육수가 필요 없는것은.

               오히려 국물 맛을 텁텁하게 만들기 때문입니다.

               국물 맛이 어울어지면서 끓어 오르면 콩나물과 청양초를 넣어 줍니다. 

               이때 냄비 뚜껑은 덮지 마세요
               콩나물을 애초부터 찬물에서 삶을때는 뚜껑을 덮고 끓이지만.  

               물이 끓을때 콩나물을 넣으면 뚜껑을 덮지 않는게 좋습니다.
               모자라는 간은 천일염으로 보충하고. 

               마지막으로 대파를 넣고서 한소큼 뜸을 들인 다음 불을 끕니다.
              후추와 고추가루는 입 맛에 맞게 취향껏 사용하시면 되구요.

 

 

 

 





 


          한 겨울 주 식품인 김치는 찌개. 전골. 국으로 많이  만들어 먹게 되는데요.  
          김치 국물을 조금만 넣어서 끓이면 아주 칼칼하고 감칠 맛있는 국물 맛을 내 주지요.

          김치가 들어가서 칼칼한 국물 맛에 구수한 북어 콩나물의 시원함까지 보태졌으니.

          쓰린속 확 풀어지겠지요^^.

 

 

 

 




 


                 북어에 함유된 단백질에는. 알콜 해독과 간을 보호하는.

                 메티오닌이라는 아미노산이 풍부하여. 숙취해소에 으뜸이라는데요.
                 지방 함량이 적어서 고단백 다이어트 식품으로서. 간과 시력 보호에 좋다고 합니다. 
                 숙취해소가 아니더라도 평소에 자주 접해야하는. 식품이라고 생각하지요.

 

 

 




 


                굳이 거창한  식 재료가 아니더라도  늘 우리곁에 가까이있는.

                너무도 친숙한 재료들이 이렇게 놀라운 효능들을 가지고 있답니다.
                술 떡신이되어 들어오는 남자들을 도저히 예쁘게 봐줄수는 없지만.

                건강을 위해서 숙취해소는 꼭 시켜주어야 되겠지요.

                누구나 끓일수있고. 끓이기 쉬운 해장국입니다. 
                칼칼하고 얼큰하게 끓인 국 한 대접 듬붂 뜨고 밥 한술 말아서.

                일단은 쓰린 속 풀어주고. 시작하세요. 전쟁을..... ㅎ

 

 

 

 

 

 




Comment +40